Visiting rules and access

구성 자산

노자키지마 섬의 취락터노자키지마 섬의 취락터

(Ⅲ)잠복 기리시탄의 공동체 유지를 위한 노력


Yuko 신도의 성지였던 섬으로 개척 이주함으로써 공동체를 유지한 취락.

‘노자키지마 섬의 취락터’는 잠복 기리시탄이 신앙 공동체를 유지하기 위해서 어떤 장소를 이주처로 선택했는지를 나타내는 4개 취락 중의 하나다. 19세기 소토메 지역에서 각지로 퍼져나간 잠복 기리시탄 일부는, 오키노코지마 신사의 신관과 우지코[신도(神道)의 신을 모시는 자]밖에 사람이 살지 않았던 노자키지마 섬을 적당한 이주처로 선택, 이주하고 신사의 우지코로서 신앙을 위장하면서 은밀하게 공동체를 유지했다. 금교령 폐지 후는 가톨릭으로 복귀하여, 노자키지마 섬의 중앙부와 남부 두 군데 취락에 각각 성당을 세움으로써 그들의 ‘잠복’은 끝을 맞이했다.

노자키지마 섬은 고토 열도 북부에 위치한 남북 약 6km, 동서 약 1.5km의 가늘고 긴 섬으로, 섬 중앙부의 완만한 경사면을 제외한 주변이 험난한 절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잠복 기리시탄이 신앙을 위장하기 위해서 우지코[신도(神道)의 신을 모시는 자] 가 되어서 참배한 오키노코지마 신사와 그것을 관리하는 신관이 살던 저택, 잠복 기리시탄의 이주에 따라 섬 내에 형성된 주택지와 밭터, 잠복 기리시탄 지도자의 저택터, 잠복 기리시탄의 묘지, 금교령 폐지 후에 세워진 성당터가 있다.
노자키지마 섬 북부에는 오키노코지마 신사가 있고 신전의 뒤편에는 높이 약 24m, 폭 약 12m의 2개의 돌기둥이 서있고, 그 정상부에 길이 약 5.3m, 폭 약 3m, 높이 1.2m의 ‘오에이시(王位石)’이라고 불리는 거석이 놓여 있다. 오에이시(王位石) 및 오키노코지마 신사의 신전과 경내는 예부터 성지라고 여겨져, 해상교통의 수호신으로 고토 열도 일대에서 숭상되어 왔다. 이렇듯 노자키지마 섬은 신도(神道)의 영지(靈地)로 일반 사람들이 편히 생활할 수 없는 섬이었다.
노자키지마 섬은 해안선을 따라 험난한 낭떠러지가 이어지는 작은 섬이며 19세기까지 사람이 살고 있었던 곳은 섬 중앙부 동쪽 해안가의 노자키 지구에 한정되어 있었다. 노자키 지구에는 신관의 저택을 포함해 약 20가구로 구성된 노자키 취락이 존재하고, 히라도 번의 관리를 겸하고 있었던 신관이 실질적으로 섬 전체를 통괄하고 있었다. 오키노코지마 신사 문헌사료에 의하면 노자키지마 섬에서는 19세기 중반에 가구수가 배로 늘어났고, 그무렵 잠복 기리시탄이 다수 이주했음을 알 수 있다.
19세기 이후에 노자키지마 섬으로 이주한 잠복 기리시탄은 오키노코지마 신사의 우지코[신도(神道)의 신을 모시는 자]가 되어 신께 제사를 지내는 각종 행사에 참가했다. 또 그들은 오지카지마 섬의 불교사원에도 소속되어 정기적으로 시행되는 ‘에후미(성화 밟기)’를 함으로써 잠복 기리시탄인 자신의 신앙을 계속해서 숨겼다.
잠복 기리시탄의 이주처는 섬 안에서 사람이 살지 않던 중앙부의 노쿠비 지구와 남단의 후나모리 지구였다. 그곳에서는 섬 내의 수목을 땔나무로 벌채하는 권리조차 주어지지 않았으며, 급경사면의 황무지에 돌담을 쌓아서 얼마 안되는 평지를 조성하여 거주지와 고구마, 보리의 재배농지를 개척했다.
각각의 잠복 기리시탄 취락에는 ‘조카타’ ‘미즈카타’라고 하는 지도자를 두고 재래 종교행사와 타협하면서 은밀하게 자신들의 독자적인 방법으로 신앙을 지속시켰다.
1865년 오우라 천주당에서 선교사와 잠복 기리시탄이 만난 ‘신도 발견’을 계기로, 각지의 잠복 기리시탄 지도자가 은밀하게 오우라 천주당의 선교사와 접촉을 시작했다. 그에 따라 노자키지마 섬의 잠복 기리시탄도 은밀하게 선교사와 접촉을 도모하여 같은 해에 노쿠비 취락의 지도자들 5명이 오우라 천주당에서 선교사로부터 세례를 받았다는 기록이 있다.
1868년에 시작된 고토에서의 탄압 때는 노자키지마 섬의 잠복 기리시탄도 일시적으로 히라도지마 섬으로 연행되었지만, 1873년에 금교령이 폐지되면서 노자키지마 섬의 잠복 기리시탄은 모두 16세기에 전해진 그리스도교인 가톨릭으로 복귀했다. 복귀 당초는 금교기의 지도자 저택을 ‘가설 성당’으로 하여, 지속적인 신앙 활동을 하고 있었다고 생각되는데, 후나모리 취락에는 1881년에, 노쿠비 취락에는 1882년에 각각 최초의 목조 성당(세토와키 성당과 노쿠비 성당)이 세워졌다. 그것은 노자키지마 섬의 각 취락에서의 ‘잠복’이 끝을 맞이했음을 상징하고 있다. 노쿠비 취락에서는 1908년에 과거 조카타 저택 옆에 현존하는 구 노쿠비 교회가 세워졌다. 아울러 후나모리 취락에 세워진 세토와키 교회는 1966년 후나모리 취락의 주민이 집단 이촌했을 때에 없어졌기 때문에 현재는 그 터가 남아있을 뿐이지만, 성당에 부수된 사제관 건물은 오지카지마 섬으로 이축되어 현존하고 있다.

01_野崎島の集落跡
01_노자키지마 섬의 취락터
01_野崎島の集落跡
02_沖ノ神嶋神社
02_오키노코지마 신사
02_沖ノ神嶋神社
03_野崎集落跡(1978年)
03_노자키 취락터(1978년)
03_野崎集落跡(1978年)
04__神官屋敷跡
04_신관의 저택터
04__神官屋敷跡
05_野首集落跡_日暮雄一撮影
05_노쿠비 취락터_히구라시 유이치 촬영
05_野首集落跡_日暮雄一撮影
06_舟森集落跡_日暮雄一撮影
06_후나모리 취락터_히구라시 유이치 촬영
06_舟森集落跡_日暮雄一撮影
07_舟森集落跡における指導者の屋敷跡
07_후나모리 취락터에서의 지도자 저택터
07_舟森集落跡における指導者の屋敷跡
08_帳方屋敷の側に建つ旧野首教会堂(1935年頃)
08_조카타 저택터 옆에 서 있는 구 노쿠비 성당(1935년경)
08_帳方屋敷の側に建つ旧野首教会堂(1935年頃)
09_旧野首教会堂
09_구 노쿠비 성당
09_旧野首教会堂
10_瀬戸脇教会堂(1967年以前)
10_세토와키 성당(1967년이전)
10_瀬戸脇教会堂(1967年以前)
11_瀬戸脇教会堂跡
11_세토와키 성당터
11_瀬戸脇教会堂跡

기본정보

Map
문화재 명칭 소재지문화재 종목문화재 지정연도
오지카 제도의 문화적 경관나가사키현 기타마쓰우라군 오지카쵸국가 선정 중요문화적 경관2011년

오시는 길

노쿠비 성당 (나가사키와 아마쿠사 지방의 잠복 기리시탄 관련 유산 인포메이션센터)

※새 창이 열립니다. (‘교통편 참고도’를 참고해 주세요)

UNESCO